직무INSIDE  |   R&D
육가공BU 식품R&D팀 신재우 대리
업무 이야기
1. 무슨 일을 하나요?

저는 크게 육가공 신제품 개발, 기존 제품 리뉴얼, 신규 소재 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신제품 개발은 새로운 제품을 기획하고 배합과 공정을 설계하는 업무입니다.
기존 제품 리뉴얼은 이미 판매되고 있는 제품에 대해 품질을 개선하고 원가 경쟁력을 강화하는 업무입니다. 한 번 생산된 제품이라고 해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더 나은 제품을 만들기 위해 고민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신규 소재 연구를 통해 자사 제품 품질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2. 해당 업무의 매력을 소개해 주세요.

저희 업무의 매력은 개인의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다는 점과 높은 성취감을 들 수 있을 것 같네요. 먼저 저희는 하나의 제품이 만들어질 때 필요한 원/부재료, 포장지, 공정 등 모든 것을 설계하기 때문에 육가공 제품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다양한 과제를 수행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 문제해결능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저희는 가치혁신 제품이나 비선호 원료 활용 제품을 개발하는 업무를 하고 있으며, 공정 개선을 통해 생산성 향상시키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이런 업무 뿐만 아니라 전시회나 박람회에 참관하여 시각을 넓힐 수 있고, 맛집의 메뉴를 조사하고 타겟 제품을 조사하는 증의 활동을 통해 식품 트렌드를 분석하는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이렇게 길러진 역량을 통해 자신이 직접 개발한 제품이 런칭되고,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받게 된다면 더욱 높은 성취감을 가질 수 있습니다.

역량 이야기
1. 해당 업무를 하는데 필요한 역량이나 자질이 있을까요?

일단 기본적으로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 등 원료에 대한 지식이 필요합니다. 물론 기본적인 지식이 있다고 해도 실제 업무과정에서 끊임없이 새로운 지식을 습득해야 하지만 기본 지식이 없다면 업무 진행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는 기존 현상에서 추가 개선 사항은 없는지 계속해서 고민하고 개선점을 도출하는 자세와 이를 통해 문제에 대한 근본 원인을 파악할 줄 아는 역량이 필요합니다.

2. 어떻게 이 일을 하게 되었나요? 자신의 성격, 전공, 경험 중 업무에 가장 도움이 되었던 것은 무엇인가요?

축산식품 전공자로써 육가공 관련 교육을 이수하며 가치 있는 육가공 제품을 설계하는 R&D 직무에 대한 매력을 느껴 이 일을 하게 되었습니다. 사람들과 대화하는 걸 좋아하는 성격이 도움이 됐습니다. 모든 업무는 여러 사람과 협업을 통해 진행되는데 이때 자신만의 시선으로 현상을 바라보게 되면 문제점 및 개선 방법 도출에 한계가 있습니다. 이때 팀원 및 유관부서 사람들과 해당 현상에 대한 다양한 의견 교류를 하다 보면 다양한 시선으로 현상을 파악 하여 문제점 및 개선 방법 도출이 쉽게 나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나의 이야기
1.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나 프로젝트가 있나요?

돼지에게 항생제를 주사하다 발생된 염증 부위를 도려내어 구이용으로는 상품 가치가 하락된 목심을 활용한 신제품 개발 프로젝트가 기억에 남습니다. 상품 가치가 하락된 이유는 목심은 맛, 풍미, 식감 등의 품질은 우수하나 염증 부위를 제거하다 보니 외관상 품질이 좋지 않았기 때문인데요. 가치 하락의 원인인 외관품질 개선을 위해 한입에 먹을 수 있고 조리 편의성이 높은 큐브 형태로 절단할 수 있는 공정을 설계하여 외관 품질에 차별화를 주었습니다. 해당 제품(리얼목심한입스테이크)은 학교급식 시장에 런칭되어 히트제품으로 선정되면서 입사 1년 차였던 저는 가치혁신상을 수상하게 되었습니다. 이처럼 선진은 신입사원에게도 다양한 시도를 해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기 때문에 동기부여가 됩니다.

2. 지원자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다면?

선진은 직원들이 다양한 교육을 받을 수 있게 충분히 지원해 주며 다양한 시도를 해볼 수 있는 환경이 구축되어 있습니다. 임직원들이 단순히 경제활동 수단으로 회사를 다니는 것이 아닌 개인의 역량 향상을 위해서도 좋은 회사라고 생각합니다.